건강정보

요즘은 푸른하늘보다 뿌옇게 흐린하늘을 보는 날이 많아진 것 같습니다.
예전에는 황사가 찾아오던 봄에만 이랬던 것 같은데 이제는 미세먼지때문에 사계절 내내 이런 현상이 나타나고 있습니다.
그런데 미세먼지가 위험하다고는 들었는데 정확하게 어떤 것인지 알지못하는 사람도 많습니다.


먼저 미세먼지란 여러가지의 복합적인 성분을 가진 대기 중의 부유물질입니다.
자동차의 배기가스, 도로 주행과정에서 발생하는 먼지로 이루어진게 대부분입니다.
그리고 입자크기와 화학적조성에 따라 건강에 영향을 주는 정도가 다른데 미세먼지에 노출되면 호흡기, 심혈관계 질환의 발생률과 사망률이 높아집니다.


먼저 크기에 따라서는 10마이크로미터 이하의 작은 먼지는 폐와 혈중으로 유입될 수 있어서 훨씬 큰 위협이 됩니다.
주로 도로변과 산업단지에서 발생하므로 이런 곳을 지나갈 때는 마스크를 꼭 착용해야합니다.
그리고 지름이 2.5마이크로미터 이하는 초미세먼지로 부르고 있으며 담배연기와 연료가 연소될 때 생성됩니다.


다음으로 입자성분으로는 탄소, 유기탄화수소, 질산염, 황산염, 유해금속 성분 등이 있습니다.
이런 성분은 크기가 매우 작아서 코와 입으로 흡입되면 기도 깊숙한 폐포에 도달할 수 있으며 크기가 작아질수록 폐포를 통과해 혈액에 직접 들어가기도 합니다.


이렇게 위험한 미세먼지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발생하는 원인파악부터 이루어져야 할 것입니다.
현재 미세먼지를 유발한다고 추측되어 줄이는 정책을 세우고 있는 것에는 자동차 배기가스, 사업장의 배출시설 등이 대표적입니다.
배출시설의 경우 주로 공장에서 뿜어내는 유해물질이 원인입니다.
그렇지만 이런 방법으로 미세먼지를 예방하려면 도시 하나, 나라 하나로는 부족할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전세계적으로 미세먼지를 줄이기위해 공기를 오염시키는 항목에 확실한 감시가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