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별
연락처
이름
고객님의 보험료 계산을 위해 관련 법률과 규정에 따라 개인(신용)정보 수집이용조회제공 동의가 필요합니다.
암 보다 더 무서운 암 치료비, 암보험 하나로 암 진단비부터 수술비, 입원비 그리고 생활비까지 보장받으세요. (해당 특약 가입 시)
3명 중 1명은 걸리는 암! (평균수명 생존 시) 하지만 암 치료비를 대비하면 암환자 3명 중 2명은 충분히 극복할 수 있습니다.
보험료가 부담스럽다면? 비갱신형 암보험으로 첫 보험료를 만기까지 보험료 인상 없이 그대로!

암보험금 지급원칙에 대해 알아본다

암보험에만 가입하면 무슨 암이든 전부 케어 받을 수 있을 거라고 생각하시는 분들이 많다. 하지만 암 보험금은 엄연히 보험사와의 계약에 따라 지급되므로 보증약관에 따라야 한다.

그렇기 때문에 내가 계약한 보험에서 보장하는 암은 무엇이 있고 얼마를 보장하고 진단비만 주는지 아니면 치료비와 입원비도 보장하는지를 꼼꼼하게 따져봐야 한다. 그러나 대부분의 사람들은 그저 다른 사람이 추천해주는 데로 가입하곤 한다. 집 계약을 할 때도 이렇게 허술하게 할까? 우리나라 질병 사망률 1위를 자랑하는 암을 대비하기 위하여 정신 차리고 암보험금 지급 원칙을 따져보자.

암 보험에서 진단비를 지급한다는 것은 단순히 의사가 암으로 진단한 것만으로 보험금을 지급하지 않는다. 보험사 입장에서는 보험사기를 피하기 위한 확실한 증거가 필요하기 때문에 조직과 혈액검사 등을 요구할 수 있다. 그러므로 자신의 보험약관에서 진단 확정을 어떻게 정하고 있는지 확인해야 한다.

대신 갑자기 사망하게 될 경우 조직이나 혈액검사 같은 병리적 검사를 할 수 없으므로 그때에만 임상적 진단을 증거로 인정할 때도 있다. 이것 역시 보험사의 약관을 따른다. 참고로 말하자면 암의 진단 시점은 조직검사 결과 보고일임을 기억하자. 진단서가 나왔다고 보험금을 청구하게 되면 처리되지 않을 수 있다. 또한 암보장은 가입 시 면책기간을 가지므로 바로 보장받을 수 없다는 것을 기억하자.

암 진단 후 보험가입을 방지하기 위해 보험사들은 암보장 개시일을 가입한 날의 90일 뒤로 설정한다. 이것을 면책기간이라고 하는데 이를 통해 허위 보험금 지급을 방지할 수 있다. 또한 이 기간 후 감액기간을 가지게 되는데 보험사마다 1년에서 2년간 약관에 정해진 비율만큼 정해진 보험금을 감액하고 지급한다.

다양한 암보험 정보 알아보자

암 보험은 보통 일반암, 소액암, 고액암으로 파트를 나눠 정해진 비율로 보험금을 지급한다.
보험사마다 그 범위가 조금씩 다른데 일반 암은 보험사에서 대부분 약관 그대로의 금액을 보장해준다.

그러므로 이 범위가 클수록 많은 종류의 암에서 내가 생각하는 암보험금을 보장받을 수 있다. 일반적으로 소액암과 고액암 파트를 빼면 일반암 범위를 확인할 수 있다.

소액암은 치료하는데 적은 금액이 들어가는 암으로 10%에서 20% 정도의 금액만 보장받을 수 있다. 소액암에는 주로 갑상선, 대장 점막 내암, 경계성종양 기타 피부암 등이 포함되는데 이 범위는 보험사마다 다르다.

고액암은 췌장암, 백혈병, 뼈암, 식도암, 림프암 등 위중하고 투병기간이 길며 치료비가 많이 들어가는 암을 말한다. 보통 특약을 따로 가입해야 보장받을 수 있다.

이렇게 보험사마다 암 종류를 다르게 지정하고 있기 때문에 자신이 가입한 보험이 어떤 암을 보장하고 있는지 알지 못하면 보험금 청구 시 당황할 수 있다.

마지막으로 주의할 점은 암으로 인한 입원비를 들 수 있다. 통상적으로 암수술과 항암치료를 목적으로 하는 직접 치료라면 입원비를 받을 수 있다. 그러나 암 치료가 끝난 다음 후유증이나 재활을 위해 입원을 지속한다면 그 부분에서는 암보험에서 보장하고 있지 않다. 그러므로 전체 입원비를 지원받고자 한다면 암보험 외 다른 보험을 가입해 보장받아야 한다.

그러므로 자신이 가지고 있는 약점과 생활습관을 고려해서 암보험에 가입하는 것을 추천한다.

사이트맵

사이트맵 바로가기